You are here

서문시장 상인들,朴 화재 난 대구 서문시장 방문.

“서문시장 상인들”에 대해 알아볼게요!!!!

朴, 화재 난 대구 서문시장 방문, 충청일보

  1.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1일 대구 서문시장 화재 현장을 전격 방문했다.
  2. 박 대통령의 외부 활동 재개는 지난 10월 최순실 태블릿 PC가 공개된 이후 35일 만이고 대구 서문시장 방문은 지난해 9월 이후 1년 3개월 만이다.
  3.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은 오후 1시30분 화재 현장에 도착해 김영오 시장상인회장을 만나 15분 간 현장을 둘러보고 상인들을 위로했으며 헬기로 귀경했다”고 말했다.

출처: 충청일보: http://www.ccdaily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00589




35일 만에 靑 밖으로… 서문시장 15분 방문한 朴대통령, 서울신문

  1. [서울신문]박근혜 대통령이 1일 대구 서문시장 화재 현장을 15분 동안 방문했다.박근혜 대통령이 1일 오후 대형 화재가 발생한 대구 중구 서문시장을 방문해 김영오 상인연합회장의 안내로 피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2. 실제 서문시장은 2004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 탄핵 역풍으로 박 대통령이 위기에 처했을 때 방문하는 등 정치적 고비마다 영남 민심을 환기하던 장소다.하지만 청와대는 정치적 행보가 아니라 인간적 도리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3. 정 대변인에 따르면 박 대통령은 “서문시장 상인 여러분은 제가 힘들 때마다 힘을 주셨는데 너무 미안하다”며 “현재 상황에서 여기 오는 것에 대해 많은 고민을 했지만 도움을 주신 여러분이 불의의 화재로 큰 아픔 겪고 계신데 찾아뵙는 게 인간적 도리라고 생각해서 오게 됐다”고 했다.

출처: 서울신문: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81&aid=0002779001




박 대통령, 서문시장 방문 뒤 눈물…엇갈린 대구 민심, 연합뉴스TV

  1. 박 대통령, 서문시장 방문 뒤 눈물…엇갈린 대구 민심[앵커] 박근혜 대통령이 대형화재가 난 대구 서문시장을 방문했습니다.
  2. 청와대는 박 대통령이 돌아오는 길에 눈물까지 흘렸다며 진정성을 강조했지만, 대구 민심은 엇갈렸습니다.
  3. 김혜영 기자입니다.[기자] ‘화마’가 휩쓸고 간 대구 서문시장을 찾은 박근혜 대통령.검은색 상의를 입은 박 대통령은 시종일관 침통한 표정으로 현장을 둘러봤습니다.

출처: 연합뉴스TV: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422&aid=0000229491




서문시장 상인들, 화재 현장 찾아…뼈대만 남은 현장에 눈물짓다, 문화뉴스

  1. [문화뉴스] 대형 화재로 잿더미가 된 대구 서문시장 4지구 상인들이 화재 현장을 찾았다.
  2. 1일 경찰은 통제해온 4지구 건물을 인근 주차 빌딩을 이용해 가까이서 볼 수 있도록 공개했다. 화재 현장을 찾은 상인들은 폐허처럼 변한 일터가 눈에 들어오자 눈물짓거나 깊은 한숨을 쉬었다. 건물은 모두 타버리고 뼈대만 남아 무너질 듯한 모습이었다.
  3. 그러나 상당수 상인이 개별 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내부 자산 피해는 상인들 각자가 떠안아야 한다. 이에 대구시는 서문시장 4지구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할 것을 정부에 건의하기도 했다.

출처: 문화뉴스: http://www.munhwa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0617

박근혜 대통령, 서문시장 전격 방문…35일 만의 외부 일정, YTN

  1. [앵커] 박근혜 대통령이 대형 화재 피해를 입은 서문시장을 전격 방문했습니다.
  2. [기자] 잔불 진화 작업이 한창인 가운데 박 대통령이 화재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3. 박 대통령은 서문시장 상인회장과 함께 현장을 둘러보며 피해 상황을 들었습니다.

출처: YTN: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52&aid=0000939474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서울신문 문화뉴스 충청일보 YTN 연합뉴스TV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