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트럼프 TPP 탈퇴 선언, TPP란?.

“트럼프 TPP 탈퇴 선언”에 대해 알아볼게요!!!!

트럼프 TPP 탈퇴 선언, TPP란?, 헤럴드경제

  1. (사진=연합뉴스TV 방송 캡처)[헤럴드경제 법이슈=박진희 기자] 미국 대통령 당선자 도널드 트럼프가 TPP 탈퇴 선언을 하자 국내 영향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 현재 TPP 참여국은 뉴질랜드, 브루나이, 싱가포르, 칠레, 미국, 호주, 페루, 베트남, 말레이시아, 멕시코, 캐나다, 일본 등 메가 12개국으로 메가 FTA 또는 거대 FTA로 불린다.TPP의 목적은 무역장벽 철폐를 통한 아시아 및 태평양 지역의 경제통합이다.
  3. 모든 교역 품목의 관세를 철폐하고 비관세장벽도 낮추며 무역의 자유화를 실현하는 게 목적이다.트럼프는 21일(현지 시각) “미국의 앞날에 재앙이 될 TPP에서 탈퇴할 것”이라며 “미국에 더 많은 일자리와 사업체들이 들어올 수 있게 각국의 공정한 쌍방 무역 협약을 맺기 위해 협상하겠다”고 밝혔다.issueplus@heraldcorp.com ▶초등영어 대세, 헤럴드 큐빅(Qbig)▶오늘의 띠별 운세 ▶나만의 변호사 찾기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출처: 헤럴드경제: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16&aid=0001157907




리마 APEC서 우뚝 선 시진핑…트럼프 TPP탈퇴 선언, 중국 위상강화로 이어져, 금강일보

  1. 그러나 올해 오바마 대통령의 자리는 시 주석과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반대편이었다.
  2. 작년 회의 의장은 남중국해 영유권 문제를 국제중재재판소로 끌고 간 베니그노 아키노 당시 대통령이었다.
  3. 시 주석은 이번 APEC에서 “남중국해 문제 보류”를 공공연히 요구하기까지 했지만 이를 지적하는 목소리는 거의 나오지 않았다.

출처: 금강일보: http://www.gg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322729




트럼프 TPP 탈퇴 선언, 미국이 방위비 인상 요구하면? 장명진 발언 논란 “어쩔 수 없이…”, 스타서울TV

  1. 트럼프 TPP 탈퇴 선언을 한 가운데 미국이 방위비 인상을 요구할 경우 이를 받아들일 수 밖에 없다고 말한 장명진 방위사업청장의 발언이 논란을 빚고 있다.
  2. 이와중에 장명진 방위사업청장이 미국이 방위비 분담금 인상을 요구할 경우 받아들일수 밖에 없다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다.
  3. 장명진 방위사업청장은 “(트럼프 정부가) 방위비 분담금 인상을 요구한다면 한국은 어쩔 수 없이 수용할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출처: 스타서울TV: http://www.starseoultv.com/news/articleView.html?idxno=435749




트럼프 TPP 탈퇴 공식 선언…우리나라, 통상정책 전면 수정해야, BBS NEWS

  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내년 1월20일 취임 첫날에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PP를 폐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2. 트럼프는 오늘 “미국의 앞날에 재앙이 될 TPP로부터 즉시 탈퇴한다고 선언하겠다”면서 “TPP를 폐지하는 대신, 미국에 더 많은 일자리와 사업체들이 들어오도록 각 국과 공정한 양자 무역협정을 맺기 위해 협상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3. TPP는 세계 최대 단일 무역·투자 경제권으로, 미국과 일본 등 아시아·태평양 12개국이 지난해 10월5일 협상이 타결됐고, TPP 체제에서 최대의 수혜국은 일본이었습니다.

출처: BBS NEWS: http://news.bbsi.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9389

트럼프 당선인, 취임 첫날 TPP 탈퇴 선언…日 “미국 빼고는 의미 없다”, 중부일보

  1. ▲ 트럼프 TPP.
  2. 연합트럼프 당선인, 취임 첫날 TPP 탈퇴 선언…日 “미국 빼고는 의미 없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취임 첫날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탈퇴를 선언했다.트럼프 당선인은 21일(현지시간) ‘미국 우선주의’를 강조하면서 “내년 1월 20일 대통령에 취임하면 미국에 잠재적인 재앙인 TPP에서 탈퇴하겠다”고 말했다.트럼프가 TPP 탈퇴를 공식적으로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그는 TPP 대신 “미국에 일자리와 산업을 되찾을 수 있는 공정한 양자무역 협상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TPP는 미국과 일본이 주도해 만든 아시아·태평양 12개 나라의 광역 자유무역협정(FTA)을 말한다.
  3. 지난 2005년 6월 뉴질랜드·싱가포르·칠레·브루나이 등 4개국이 체결한 환태평양전략적경제동반자협정(TPSEP)에서 비롯됐으며, 2008년 미국, 2013년 일본 등이 참여하며 확대됐다.이에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미국을 빼고는 TPP는 의미가 없다”며 “근본적인 이익의 균형이 무너지게 될 것이다”라고 우려했다.

출처: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122718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금강일보 헤럴드경제 중부일보 스타서울TV BBS NEWS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