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GM 구조조정,한국GM 미국 구조조정 영향받지 않을 것.

“GM 구조조정”에 대해 알아볼게요!!!!

한국GM “미국 구조조정 영향받지 않을 것”, 오토타임즈

  1. 한국GM “미국 구조조정 영향받지 않을 것”.
  2.  -카허카젬 사장, 경영정상화 방침에 따라 영향 없을 것 -내수 하향세, 구조조정 가능성도 없지 않아 미국 GM이 대대적인 글로벌 구조조정 계획을 밝힌 가운데 한국지엠이 본사 정책의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27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린 더 뉴 말리부 시승회에 참석한 한국지엠 카허카젬 사장은 “한국지엠은 지난 5월 경영정상화 계획을 밝히고 여러 이해 관계자의 지원을 얻었다”며 “대규모 투자에 따라 시설을 개선하고 신차를 출시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한국지엠은 지난 2월 군산공장 폐쇄라는 선제적 구조조정을 단행한 바 있다.
  3. 이와 함께 2종의 신차 개발 프로젝트를 배정받고 향후 5년간 15개의 신차를 출시할 계획이다. 그러나 한국지엠이 GM 구조조정의 영향권에서 벗어나지 못할 가능성도 적지 않다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출처: 오토타임즈: http://autotimes.hankyung.com/apps/news.sub_view?popup=0&nid=03&c1=03&c2=03&c3=00&nkey=201811272240321




“모든 게 다 연준 탓” 트럼프, 美 주식시장 침체·GM 구조조정에 맹비난, 국민일보

  1. 그는 특히 미 주식시장 침체와 제너럴모터스(GM)의 공장폐쇄 등 구조조정 책임 역시 연준에 돌렸다.트럼프 대통령은 “연준은 실수를 하고 있다”며 “나에겐 직감이 있고, 그 직감은 때때로 다른 사람들의 두뇌보다 많은 것을 내게 말해준다”고 강조했다.
  2. WP는 “트럼프 대통령은 연준의 금리인상 정책 등이 미 경제를 해친다고 주장했다”고 설명했다.◆트럼프, “보조금 삭감할 것” 구조조정 GM 경고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GM이 북미지역 7개 공장 가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보조금 삭감까지 언급하며 비난했다.
  3. ◆전문가들 “미국 경제가 둔화되고 있다”미 제너럴모터스(GM)의 공장 폐쇄 등 대규모 구조조정 소식이 26일(현지시간) 워싱턴 정가에 분노를 불러일으켰다.

출처: 국민일보: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5&aid=0001152645




트럼프, 또 연준 공격…”주가하락·GM 구조조정도 연준 책임”, 뉴시스

  1. 트럼프, WP와 인터뷰에서 불만 쏟아내【워싱턴=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백악관 사우스론에서 미시시피주에서 열리는 집회 참석을 위해 전용 헬리콥터에 오르기 전 기자들과 이야기하고 있다.
  2. 26일 발표된 갤럽의 최신 여론조사 결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전주보다 7%포인트 증가한 60%로 종전 최고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3. 2018.11.27【서울=뉴시스】김난영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간)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의장에 대해 “‘제이(Jay·제롬의 약칭)’를 선택한 이후 지금까지 전혀 행복하지 않다”고 노골적인 비난을 쏟아냈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워싱턴포스트(WP)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출처: 뉴시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3&aid=0008933513




공장 닫을 판에 … 신차 발표 방해한 한국GM 노조, 중앙일보언론사 선정

  1. 한국보다 잠재수익률이 낮다고 평가한 사업(복스홀 브랜드 등)이나 사업장악력이 낮다고 평가한 사업(러시아 공장 등)에서 GM은 이미 모두 사업을 접었다.
  2. 그간의 행보를 감안하면 GM은 앞으로도 잠재수익률과 사업장악력을 기준으로 추가 폐쇄 공장을 선정할 것으로 보인다.
  3. 이를 기준으로 보면 GM이 한국GM 공장을 추가로 닫아도 이상할 것이 없다.

출처: 중앙일보언론사 선정: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25&aid=0002866687

“GM 구조조정은 신호탄”…車업계는 ‘올 것 오나’ 폭풍전야, 연합뉴스

  1. 자동차업체들은 세계에서 가장 큰 자동차 시장인 미국과 중국에서 이미 압박을 받기 시작했다.
  2. 이는 포드나 피아트 크라이슬러와 같은 다른 미국 자동차업체들이 GM의 뒤를 따를 가능성이 큰 것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3. 애널리스트들은 이번에도 자동차업체들이 시간을 두고 GM의 뒤를 따를 것으로 내다봤다.

출처: 연합뉴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01&aid=0010493816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연합뉴스 중앙일보언론사 선정 뉴시스 오토타임즈 국민일보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