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

“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에 대해 알아볼게요!!!!

또 금요일…사드배치·검찰총장 사과 그리고 우병우 ‘무혐의’, 서울신문

  1. 정부는 주말이 시작되면서 언론 주목도가 낮은 금요일에 민감하거나 불편한 발표를 이어왔기 때문이다.●김수남 검찰총장 “검찰 명예 바닥 떨어졌다” 사과30일 오전은 검찰 출입 기자들이 바빴다.
  2. 이날 오전 10시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대강당에서 열리는 ‘청렴서약식’에서 김수남 검찰총장이 대국민 사과를 할 것으로 전망됐기 때문이다.
  3. 우 수석 관련 의혹에 대해 검찰이 사실상 ‘무혐의’로 결론 낸 것이다.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의 비위 의혹과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직무 기밀 누설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 특별수사팀(팀장 윤갑근 대구고검장) 관계자는 이날 오후 2시쯤 “(우 수석 관련 거래와 관련된) 팩트만 놓고 보면 자연스럽지 않다고 보기엔 어렵다”고 밝혔다.

출처: 서울신문: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81&aid=0002760958




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 매일경제

  1. 김수남 검찰총장 김수남 검찰총장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김형준(46) 부장검사 사건에 대해 대국민 사과했다.김 총장은 30일 대검찰청에서 열린 ‘청렴서약식’에서 소속 검사·수사관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이 자리를 빌려 다시 한 번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고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김 총장은 “최근 연이은 비리로 정의로운 검찰을 바라는 국민들께 실망과 충격을 안겼다”며 “검찰 수장으로서 마음 깊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사과했다.김 총장은 “우리 검찰 조직의 존립 기반은 공정과 청렴”이라며 “공정하지 않으면 옳은 판단을 할 수 없고, 청렴하지 않으면 신뢰를 얻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2. 검찰 내부에서는 김 부장검사의 개인 일탈 성격이 있는 사건인 만큼 검찰총장이 사과할 일이 아니라는 의견도 있었으나 김 총장이 사과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날 열린 청렴서약식은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에 관한 법) 전면 시행을 위해 대검찰청 등 전국 64개 검찰청에서 동시에 열린 행사다.김 부장검사는 고교 동창 김모(46)씨로부터 5000여만원 상당의 금품과 향응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로 지난 29일 구속됐다.[디지털뉴스국 박소현 인턴기자][매일경제 공식 페이스북] [오늘의 인기뉴스] [매경 프리미엄][ⓒ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매일경제: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9&aid=0003810335




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국민께 실망과 충격 안겼다”(종합), 서울신문

  1. [서울신문]김수남 검찰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청렴서약식에서 인사말을 한 뒤 고개를 숙여 인사하고 있다.
  2. 연합뉴스김수남 검찰총장이 수천만원대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김형준(46) 부장검사 사건에 대해 30일 대국민 사과를 했다.김 부장검사는 고교동창 김모(46)씨로부터 5000여만원 상당의 금품과 향응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로 29일 구속됐다.김 총장은 이날 대검찰청 소속 검사·수사관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서약식’에서 “이 자리를 빌려 다시 한 번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고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김 총장은 지난 7월 김정주 NXC 회장으로부터 넥슨 주식 뇌물과 차량 등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진경준(49) 전 검사장 사건 때도 국민들께 사과를 한 바 있다.김 총장은 “최근 일부 구성원의 연이은 비리로 정의로운 검찰을 바라는 국민께 실망과 충격을 안겼다”며 “검찰의 명예도 바닥에 떨어졌다”고 말했다.이어 “많은 국민은 검찰이 그 누구보다 정의롭고 청렴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며 “저 스스로도 우리 내부의 청렴도를 획기적으로 높이지 않고서는 검찰이 제대로 설 수 없다는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언급했다.김 총장은 “공정과 청렴은 바로 우리 검찰조직의 존립 기반”이라며 “공정하지 않으면 옳은 판단을 할 수 없고, 청렴하지 않으면 신뢰를 얻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김 총장은 준비해온 발언을 하는 내내 굳은 표정이었다.
  3. 특히 김 부장검사 사건에 대한 사과의 뜻을 표명할 때는 목소리가 잠기는 듯 목을 가다듬기도 했다.검찰 내부에서는 김 부장검사의 비위에 개인 일탈 성격이 있는 만큼 검찰총장이 사과할 일이 아니라는 의견도 있었으나 김 총장이 사과 방침을 직접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이날 김 총장이 대국민 사과를 한 청렴서약식은 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법) 전면 시행을 위해 대검찰청 등 전국 64개 검찰청에서 동시에 열렸다.김 총장은 “검찰은 사정의 중추기관이자 청탁금지법의 집행을 담당하는 기관”이라며 “스스로 이 법을 철저히 지키고, 법 집행에 있어서도 우리에게 더 엄격한 잣대를 적용해야 한다”고 했다.그는 검찰 직원들에게 “‘마당발’ 식의 불필요한 교류는 자제하고, 우리의 임무를 제대로 수행하기 위해 소통이 필요한 사람들과는 투명하고 당당하게 교류해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뉴스에서 만나는 일상의 여유[웰 메이드 N],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 [인기 무료만화 보기] [페이스북]ⓒ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출처: 서울신문: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81&aid=0002760922




김수남 검찰총장 “검찰 구성원의 연이은 비리, 국민께 죄송하다”, 여성신문

  1.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청렴서약식에서 김수남 검찰총장이 ‘스폰서 의혹’ 김형준 부장검사가 구속 되는 등 연이은 검찰 비리와 관련해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2. 김 총장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대강당에서 열린 ‘청렴서약식’에서 스폰서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김형준 부장검사 사건 등 검찰 조직 내의 법조비리와 관련해 대국민 사과를 하며 이같이 말했다.
  3. 김 총장은 “우리 내부의 청렴도를 획기적으로 높이지 않고서는 검찰이 제대로 설 수 없다는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공정과 청렴은 바로 우리 검찰조직의 존립 기반이다.

출처: 여성신문: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310&aid=0000054346

김수남 검찰총장, 검사 비리 대국민 사과…”검찰 명예 바닥에 떨어져”, KNS뉴스통신

  1. [KNS뉴스통신=김수진 기자] 김수남 검찰총장이 진경준 전 검사장에 이어 김형준 부장검사 사건과 관련해 또 한 번 국민에게 머리를 숙였다.
  2. 김수남 검찰총장은 뇌물 수수 혐의로 구속된 김형준 부장검사 사건 등 최근 이어진 검찰 간부 비리와 관련해 오늘(30일) 대국민 사과를 했다.
  3. 앞서 김 총장은 지난 7월 고검장회의에서 진경준 검사장이 넥슨으로부터 뇌물 등을 받은 혐의로 현직 검사장 신분으로 구속된 것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한 바 있다.김수진 기자  917sjjs@gmail.com<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KNS뉴스통신: http://www.kns.tv/news/articleView.html?idxno=248442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4개 신문사
서울신문 여성신문 KNS뉴스통신 매일경제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