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숙명여고 쌍둥이, 정답만 들어있는 마법 핸드폰 소유? 공부하다가 찾아보려고 한 것.

“숙명여고 쌍둥이”에 대해 알아볼게요!!!!

숙명여고 쌍둥이 휴대전화서 ‘정답 메모’ 발견…쌍둥이 “검색용” 주장, 스포츠경향

  1. 경찰이 서울 숙명여고 문제유출 사건과 관련해 쌍둥이 학생의 휴대전화를 디지털 복원한 결과 일부 시험문제의 정답만 따로 메모해 둔 사실이 드러났다.경찰은 문제를 미리 유출한 혐의를 받는 전임 교무부장 ㄱ씨와 그의 두 딸인 쌍둥이 자매를 세 번째로 조사한 다음 진술 내용을 분석하고 있다.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25일 쌍둥이 학생과 아버지 ㄱ씨를 한 차례 추가로 조사했다”고 29일 밝혔다.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2. 동생은 이달 14일 경찰 조사를 받은 후로 이날까지2주일 넘게 입원 중이다.이주민 서울경찰청장은 이날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ㄱ씨 부녀는) 문제유출 혐의는 계속 부인하고 있다”고 밝혔다.그러나 경찰이 이들의 휴대전화 등 전자기기를 압수해 디지털포렌식 수사를 벌인 결과 문제 유출 정황을 보여주는 디지털 증거가 계속 확인되고 있다.이날 경찰은 “쌍둥이 중 동생의 휴대전화를 디지털포렌식한 결과, 영어시험에 실제 출제됐던 일부 문제의 답이 적혀있는 메모가 확인됐다”고 밝혔다.해당 메모에는 정답만 따로 적혀 있었다고 경찰은 전했다.이 때문에 경찰은 쌍둥이 학생이 시험 문제를 미리 알고 있었던 것은 아닌지 의심하며 수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경찰은 앞서 25일 3차 조사에서도 이런 점을 집중적으로 추궁했으나, 학생들은 “공부를 하려고 검색용으로 저장한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지금까지 경찰은 ㄱ씨와 쌍둥이 자매를 세 차례씩 조사했다.
  3. 이들은 모두 업무방해 혐의 피의자 신분이다.경찰은 26일에는 숙명여고 교사 3명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경찰은 ㄱ씨 부녀 등 피의자들과 참고인들 진술 내용, 압수수색한 피의자들의 휴대전화 등 전자기기에서 나온 디지털 증거, 압수수색과 임의제출 등을 통해 확보한 쌍둥이 학생의 학교·학원 성적 등을 종합해 분석 중이다.아울러 경찰은 쌍둥이 학생의 이번 2학기 중간고사 성적도 학교로부터 제출받아 수사 참고자료로 활용하고 있다.경찰은 교육 관련 전문가 등에 쌍둥이 학생의 성적자료를 전달해, 성적 변화 추이에서 문제유출 혐의가 의심되는 부분이 있는지 의견을 들어볼 방침이다.경찰은 쌍둥이 학생이 문·이과 전교 1등을 석권한 올해 1학기뿐 아니라 학생들이 1학년이었던 지난해 1∼2학기 시험도 모두 수사 대상이라고 밝혔다.이 청장은 “이번 수사는 전반적인 성적 변화 과정을 조사하는 것”이라면서 “(ㄱ씨 구속영장 신청 여부는) 현재 검토하고 있지 않으며, 수사를 마무리한 뒤에 신병 처리를 검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서울 숙명여고 시험문제 유출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실제로 문제가 유출된 것으로 결론짓고 쌍둥이 학생도 피의자 신분으로 입건한 것으로 15일 확인됐다.

출처: 스포츠경향: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144&aid=0000579691




숙명여고 쌍둥이, 오류 난 정답 맞힌 유일한 1인…정답 따로 저장해둔 정황 포착, 한국영농신문

  1. 숙명여고 쌍둥이 자매의 휴대전화에서 일부 시험문제의 정답을 따로 메모해둔 사실이 드러났다.
  2. 이 문제의 최초 정답은 ‘10:11’이었다.
  3. 이 문제의 실제 답은 15:11로 숙명여고 관계자는 “편집을 하며 정답이 올라가는 과정에서 실수가 있었다”고 밝혔다.

출처: 한국영농신문: http://www.youngnong.co.kr/news/articleView.html?idxno=17522




숙명여고 쌍둥이 자매·아버지 추가조사…경찰, 교사도 참고인 소환, 뉴스1

  1. 또 관련 교사들 역시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29일 서울 수서경찰서 관계자는 “지난 25일 쌍둥이 중 한명(입원 피의자)과 아버지(전 교무부장 A씨)는 오전부터, 쌍둥이 한명은 오후부터 조사를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앞서 쌍둥이 자매 중 1명은 지난14일 경찰 조사를 진행하던 중 가슴이 답답하다고 호소해 조사를 중단하고 곧바로 병원으로 향한 뒤 현재까지 입원 중이다.
  2. 경찰 관계자는 “입원해 있는 쌍둥이 자녀 1명은 병원서 조사했다”며 “조사에는 변호인과 가족이 입회했고 의료진도 대기했다”고 설명했다.경찰은 쌍둥이 자녀의 휴대전화에서 시험지 유출이 의심되는 정황을 발견한 만큼 수사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3. 경찰 관계자는 “아직은 수사 중이라 현재까지 (신병처리 검토는) 없다”며 “수사 범위는 쌍둥이 재학 기간 전체를 대상으로 한다”고 말했다.A씨는 두 자녀가 입학한 지난해부터 올해 1학기까지 딸들이 속한 학년의 기말·중간고사 문제와 정답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출처: 뉴스1: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21&aid=0003663726




여전히 풀리지 않고 있는 숙명여고 쌍둥이, 잡음…실마리 풀릴지 관심사, 로이슈

  1. 여전히 명확하게 실마리가 풀리지 않고 있는 숙명여고의 쌍둥이들의 정황 일부가 포착된 것으로 알려졌다.
  2. 29일 수사당국은 숙명여고의 쌍둥이들의 성적 잡음과 관련해 한 명의 핸드폰에 관련 답이 저장돼 있는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3. 문제는 두 사람이 동시에 성적이 올랐고 여기에 부친이 해당 학교에 근무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의혹을 더욱 커졌지만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 상황이다.김가희 기자 no@.

출처: 로이슈: http://www.lawissue.co.kr/view.php?ud=2018103000410831102d12411ff9_12

숙명여고 쌍둥이, 정답만 들어있는 마법 핸드폰 소유? “공부하다가 찾아보려고 한 것”, 뉴스타운

  1. [뉴스타운 오아름 기자] 시험문제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서울 숙명여고에 재학중인 쌍둥이의 핸드폰에서 증거가 드러났다.
  2. 경찰은 29일 “숙명여고 쌍둥이와 해당 학교에 선생님으로 근무 중인 아버지가 시험문제 유출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며 “수사를 펼치던 중 증거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3. 앞서 숙명여고 쌍둥이 자매는 시험 성적이 급격히 오르며 아버지로부터 시험문제를 미리 확인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출처: 뉴스타운: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5383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뉴스타운 뉴스1 로이슈 한국영농신문 스포츠경향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