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김기춘 징역 4년 조윤선 6년 구형,화이트리스트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

“김기춘 징역 4년 조윤선 6년 구형”에 대해 알아볼게요!!!!

‘화이트리스트’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2보), 연합뉴스언론사 선정

  1. 박준우 징역 2년·현기환 징역 7년 ·김재원 징역 5년 구형…”권한 남용”김기춘 전 비서실장(서울=연합뉴스) 송진원 이보배 기자 = 박근혜 정부의 불법 보수단체 지원(화이트리스트)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조윤선 전 정무수석에게 검찰이 각각 징역 4년과 6년을 구형했다.
  2. 박준우·현기환·김재원 전 정무수석에겐 각각 징역 2년, 징역 7년, 징역 5년을 구형했다.
  3. 검찰은 “피고인들은 헌법 수호라는 막중한 임무를 부여받은 정부의 핵심 고위 공직자들임에도 권한을 남용했다”고 구형 이유를 설명했다.

출처: 연합뉴스언론사 선정: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10312582




‘화이트리스트’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 뉴시스언론사 선정

  1. 조윤선엔 벌금 1억 및 추징금 4500만원도검찰 “중한 범죄에도 부인하며 반성 안해”【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박근혜 정부의 문화와 예술계 ‘블랙리스트’ 사건 2심 선고 공판이 열린 지난 1월23일 서울 서초동 서울고법에서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왼쪽)과 조윤선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각각 2심 선고를 받고 법원을 나서고 있다.
  2. mangusta@newsis.com【서울=뉴시스】김현섭 기자 = 검찰이 김기춘(79)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조윤선(52)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일명 ‘화이트리스트’ 혐의 사건 1심에서 실형을 구형했다.
  3. 그는 2014년 9월부터 다음해 5월까지 국정원 특활비 총 4500만원을 받은 혐의도 있다.검찰 조사 결과 김 전 실장 등은 이들 단체에 당시 여당을 지지거나 야당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게 할 목적으로 금전을 지원한 것으로 드러났다.한편 ‘문화계 블랙리스트’를 주도한 혐의 등으로 앞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실장과 조 전 장관은 지난 1월 2심에서 각 징역 4년과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출처: 뉴시스언론사 선정: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3&aid=0008784297




[종합] ‘화이트리스트’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사회 이념대립 초래”, 뉴스핌

  1. 검찰은 조윤선 전 장관에 대해 “대통령 국정수행을 보좌하는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는 정무수석으로서 헌법과 법률에 따라 행동해야하나 신동철 등에 따라 보수단체 지원을 인계받고 증액을 요구하는 등 지속적으로 실행하고 확대했다”고 말했다.
  2. 보수단체 지원에 대해서는 “피고인은 정무수석으로 부임하고 신동철 전 비서관과 오도성 전 비서관으로부터 ‘전경련 통해 시민단체 지원한다’는 보고를 듣고 알았다고 한 것이 전부”라며 “그 외엔 퇴임할 때까지 전경련 지원 문제를 들은 적이 없고 요청하거나 지시한 사실이 없다”고 설명했다.
  3. 지원 명단을 작성하고 전경련 측에 자금 지원을 요청하는 등 화이트리스트 사건에 관여한 박준우 전 정무수석과 신동철·정관주 전 비서관에게는 각 징역 2년이 구형됐다.

출처: 뉴스핌: http://www.newspim.com/news/view/20180831000411




[오늘이슈] 올들어 서울 집값 12.42%↑, 김기춘·조윤선 ‘징역4년·6년’ 구형, 코스피·코스닥 상승, 9월5일 대북특사 파견 ,청소년폭력 처벌연령 ‘13세’ 추…, 이코노믹리뷰

  1. 31일 정부가 드론이나 무인자동차 등 사물위치정보가 반드시 필요한 사업에 사전동의 없이 위치정보가 처리할 수 있도록 허용하기로 함.
  2. 文대통령, 9월 5일 대북특사 평양 파견.
  3. 청와대는 31일 다음달 5일 평양에 대북특사를 파견키로 결정.

출처: 이코노믹리뷰: http://www.econovill.com/news/articleView.html?idxno=345158

검찰, ‘화이트리스트’ 김기춘 징역 4년·조윤선 징역 6년 구형, 아이뉴스24

  1. <아이뉴스24>[아이뉴스24 전종호 기자] 박근혜정부 시절 보수단체 지원을 강요하는 등 이른바 ‘화이트리스트’를 주도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춘(79)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윤선(52)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게 검찰이 실형을 구형했다.3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8부(부장판사 최병철) 심리로 열린 김 전 실장 등 9명의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김 전 실장에 징역 4년을 구형했다.조 전 장관에게는 징역 6년에 벌금 1억원, 추징금 4500만원을 선고해달라고 요구했다.
  2. [출처=뉴시스 제공]함께 재판에 넘겨진 현기환 전 청와대 정무수석에게는 징역 7년에 벌금 11억원, 추징금 3억원을 선고해달라고 했다.
  3. 검찰 조사 결과 김 전 실장 등은 이들 단체에 당시 여당을 지지거나 야당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게 할 목적으로 금전을 지원한 것으로 드러났다.한편 ‘문화계 블랙리스트’를 주도한 혐의 등으로 앞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실장과 조 전 장관은 지난 1월 2심에서 각 징역 4년과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출처: 아이뉴스24: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1&aid=0000461321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아이뉴스24 연합뉴스언론사 선정 이코노믹리뷰 뉴시스언론사 선정 뉴스핌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