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메이 총리,외무장관도 사퇴…영국 브렉시트 두고 최대위기(종합2보).

“메이 총리”에 대해 알아볼게요!!!!

영국외무장관도 사퇴…메이총리, 브렉시트안 두고 최대 위기, KBS 뉴스

  1. 영국 정부 내의 대표적인 ‘하드 브렉시트’ 지지자인 보리스 존슨 외무장관이 현지시간으로 어제 테리사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계획안에 반발해 전격 사임했습니다.
  2. 브렉시트부 장·차관이 메이 총리의 방안에 반대해 사임을 발표한 지 불과 몇 시간 만에 외무장관까지 사퇴하면서 메이 총리는 정치적 위기에 직면했습니다.
  3. 사임한 존슨 전 외무장관은 영국의 유럽연합(EU)과의 완전한 결별인 ‘하드 브렉시트(Hard Brexit)’를 지지해온 대표적인 정부 인사입니다.

출처: KBS 뉴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56&aid=0010596198




영국인 64% “브렉시트 협상, 메이 총리 믿을 수 없다”, 뉴시스

  1. 메이 총리는 브렉시트 협상 관련해 사방데서 공격 받는 안팍 곱사등이 처지다.
  2. 4.【서울=뉴시스】조인우 기자 = 테리사 메이 총리의 소프트 브렉시트 전략에 대한 반발이 장·차관 줄사퇴로 이어지는 가운데 영국인 64%가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협상을 신뢰하지 않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9일(현지시간) 15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스카이뉴스 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64%가 이같이 답했다.
  3. 지난해 3월 여론조사의 같은 질문에 대한 답변에서 31%포인트 급증한 결과다.메이 총리가 최선의 협상을 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22%에 불과했다.

출처: 뉴시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3&aid=0008696508




보리스 존슨 英 외무장관 사임…메이 총리 ‘온건한 브렉시트’ 전략, 궁지 몰려, 조선일보

  1.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전략을 둘러싼 테레사 메이 총리와의 갈등이 사임을 결정한 이유로 풀이된다.9일(현지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영국 총리실은 성명을 통해 “메이 총리가 존슨 장관의 사임 의사를 수용했다”며 “곧 후임 인선을 진행할 것”이라고 발표했다.존슨 장관은 영국의 완전한 유럽연합(EU) 탈퇴, 이른바 ‘하드 브렉시트(hard Brexit)’를 지지한 인물이다.
  2. 그는 메이 총리가 EU 탈퇴 이후에도 통상 등에서 긴밀한 관계를 이어가는 ‘소프트 브렉시트(soft Brexit)’ 전략을 추진하는데 대해 줄곧 반대해 왔다.존슨 장관과 함께 내각의 대표적인 하드 브렉시트 지지자로 꼽혔던 데이비드 데이비스 브렉시트부 장관도 지난 8일 사임했다.
  3. 그는 총리에게 보낸 서한에서 “정부의 소프트 브렉시트 정책으로 영국의 협상력은 더욱 약화될 것”이라고 경고했다.영국 보수당의 하드 브렉시트 지지자 중 한 명인 피터 본 하원의원은 “데이비스 장관의 사임은 원칙을 지키는 용감한 결정이었다”며 “총리의 소프트 브렉시트 제안은 결코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데이비스 장관에 이어 존슨 외무장관까지 자리를 떠나면서 메이 총리가 추진하는 온건한 브렉시트 전략에 대한 영국 내부의 반발이 더욱 거세질 것으로 전망된다.[진상훈 기자 caesar8199@chosunbiz.com] [조선닷컴 바로가기][조선일보 구독신청하기]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출처: 조선일보: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23&aid=0003386044




외무장관도 사퇴…영국 메이 총리, 브렉시트 두고 최대위기(종합2보), 연합뉴스

  1. 브렉시트부 장·차관이 메이 총리의 방안에 반대해 사임을 발표한 지 불과 몇 시간 만에 외무장관까지 사퇴하면서 메이 총리는 근래 들어 최대 정치적 위기에 직면했다.
  2. 존슨 외무장관이 사퇴한 것은 메이 총리의 소프트 브렉시트(Soft Brexit) 계획안에 반대해서다.
  3. 존슨 외무장관의 사임 소식은 브렉시트부 장·차관이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방안에 반발해 사퇴한 지 불과 반나절 만에 나왔다.

출처: 연합뉴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10199592

트럼프, 메이 총리 최대 위기에도 예정대로 영국 방문키로, 연합뉴스

  1.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정부가 장관들의 잇따른 사퇴로 최대 위기에 봉착했음에도 이번 주말 영국 방문을 예정대로 진행하기로 했다고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이 9일(이하 현지시간) 밝혔다.
  2. 외신에 따르면 샌더스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13일 영국 총리를 만나기 위해 예정된 실무 방문을 지속해서 기대하고 있다”고 말해 예정대로 방문이 이뤄질 것임을 내비쳤다.트럼프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 트럼프 대통령은 벨기에 브뤼셀에서 11~12일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회의와 영국 방문을 묶어 유럽 출장에 나설 계획이다.
  3. 트럼프 대통령은 영국이 EU를 떠난 이후 미국과 영국 간의 자유무역협정(FTA)을 체결하는 협상 등에 관해 메이 총리와 논의할 예정이다.

출처: 연합뉴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10199599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4개 신문사
KBS 뉴스 조선일보 연합뉴스 뉴시스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