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이주열 한은 총재, “기준금리 추가 인상 신중”…현상 유지 시사.

“이주열 한은 총재”에 대해 알아볼게요!!!!

[신년사] 이주열 한은총재 “금리인상 신중판단…개혁 골든타임”, 연합뉴스

  1. 그는 당분간 통화 완화 기조를 유지해나가야 한다면서도 “통화정책 완화 기조의 장기화가 금융 불균형을 심화시킬 가능성, 불균형의 누적이 중장기적으로 성장과 물가에 미치는 영향에 한층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2. 이 총재는 새해 한국 경제의 주요 위험요인으로 주요국 중앙은행의 통화정책 변화, 보호무역주의 강화, 북한 리스크, 저출산과 고령화, 가계부채 누증 등을 꼽은 뒤 “우리 경제가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경제체질 개선과 성장잠재력 확충을 위한 개혁 노력을 지속해야 한다”고 말했다.
  3. 그는 또 “전 세계적으로 과열 양상을 보이는 가상통화 거래가 금융안정의 위험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에 대한 대응방안을 강구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연합뉴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01&aid=0009782629




이주열 한은 총재 “당분간 통화정책 완화기조 유지”, 뉴스1

  1. 2017.11.30/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2018년에는 가계부채 증가세 점차 둔화될 것””‘퍼스트 펭귄’처럼 용기내 한발 앞서 도전해야”(서울=뉴스1) 정혜아 기자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당분간 통화정책의 완화기조를 유지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이 총재는 31일 공개한 ‘2018년 신년사’를 통해 우리 경제의 견실한 성장세는 지속되겠으나 수요측면에서의 물가상승압력이 크지 않을 것으로 내다보며, 이같이 밝혔다.
  2. 우선 이 총재는 “경기회복의 강화로 미국 연방준비제도 등 주요국 중앙은행들이 통화정책 완화정도를 축소해 글로벌 유동성이 줄어들 수 있다”고 말했다.
  3. 세계경제 회복이 제약될 가능성이 있다는 설명이다.아울러 보호무역주의 강화, 북한 리스크 등의 국외 요인과 저출산과 고령화, 노동시장 이중구조와 소득불균형 심화, 가계부채 누증, 차세대 첨단사업 발전의 지연 등의 국내 구조적 문제도 거론했다.이어 이 총재는 “당분간 통화정책의 완화기조를 유지해 나가야 하겠다”고 말했다.동시에 이 총재는 통화정책 완화정도의 장기화가 금융불균형을 심화시킬 가능성을 거론했다.

출처: 뉴스1: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421&aid=0003125655




이주열 한은 총재,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는 금융안정 위험 요인으로 작용”, 이코노뉴스

  1. [이코노뉴스=김은주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과열 양상을 빚고 있는 비트코인을 비롯한 가상화폐 거래에 대해 “금융안정의 위험 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2. 이주열 한은 총재는 이어 “디지털 혁신이 금융안정과 통화정책에 미치는 영향, 중앙은행의 디지털 화폐발행 가능성 등에 대한 연구를 꾸준히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3. 이 총재는 당분간 통화 완화 기조를 유지해나가야 한다면서도 “통화정책 완화 기조의 장기화가 금융 불균형을 심화시킬 가능성, 불균형의 누적이 중장기적으로 성장과 물가에 미치는 영향에 한층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한은은 지난달 6년 5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연 1.25%에서 1.50%로 인상한 바 있다.

출처: 이코노뉴스: http://www.econo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5107




이주열 한은 총재 “기준금리 추가 인상 신중”…현상 유지 시사, 컨슈머타임스

  1. [컨슈머타임스 최동훈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기준금리를 추가 인상하는 것에 신중한 태도를 보이면서 현상 유지를 시사했다.
  2. 이 총재는 31일 신년사를 통해 “통화정책 완화 수준은 앞으로 경제 성장과 물가, 금융 동향 등 상황을 검토해 추가 조정할지 신중히 판단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이어 “통화 완화 기조를 유지해 나갈 필요가 있지만 이를 오래 유지하는 것이 금융 불균형, 성장, 물가 등에 미치는 영향에 예의주시해야 한다”고 했다.그는 내년 국내 경제에 대한 위험 요인으로 △주요국 중앙은행의 통화정책 변화 △보호무역주의 강화 △북한 위협 △저출산 및 고령화 △가계부채 누적 증가 등을 들었다.이에 대해 “경제 체질을 개선하고 성장잠재력을 확충하는 등 개혁을 통해 우리나라의 경제적 도약을 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또 “성장폭이 늘고 재정 운영 규모가 넓어지는 현재가 개혁 추진에 알맞은 시점”이라며 “민·관이 힘을 모아 이번 골든타임을 적극 공략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출처: 컨슈머타임스: http://www.cstimes.com/?mod=news&act=articleView&idxno=264360

[2017년 12월28일 경제·산업 주요일정]한은 이주열 총재 금통위·기재부 공공기관 경영평가제도 개편방안 발표, 미디어펜

  1.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경제]    ▲ 한은 총재, 금통위(09:00 한은 본관)    ▲ 공정위 부위원장, 차관회의(16:30 정부세종청사)     ▲ 기재부, 공공기관 경영평가제도 개편방안 발표     (11:10 정부서울청사 별관 브리핑룸)    ▲ 공정위, 현안조정회의(08:30 정부서울청사)    ▲ 공정위, 기업거래정책자문회의(11:00 공정거래조정원)    ▲ 금융위, 전 직원 워크숍(16:00 아펠가모)    [산업]    ▲ 제8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공청회(10:00 서울 여의도      한국전력 남서울지역본부 대강당)    ▲ 산업부, 성동조선해양 및 STX조선해양 방문(10:25 경남 통영     성동조선해양)    ▲ 전력거래소, 균등화 발전비용 공개 토론회(14:00 서울 서초동 한전     아트센터 102호)     ▲ 한국가스공사, 주주총회(14:00 대구 가스공사 본사 4층)    ▲ 산업부, 국방 3D 프린팅 산업협약식(14:00 안산 생기원)    ▲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민관 합동 서비스 해외진출협의회     (15:00 무역보험공사)    ▲ 국토부 산하 공공기관 기간제 근로자 전환 심의 완료 백브리핑     (14:00 국토부 기자실).
  2. ▲ 사진은 삼성그룹 사진=연합뉴스.
  3.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출처: 미디어펜: http://www.mediapen.com/news/view/322954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미디어펜 뉴스1 연합뉴스 컨슈머타임스 이코노뉴스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