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금품 수수 의혹,이혜훈 바른정당 대표 ‘금품 수수’ 의혹 공방.

“금품 수수 의혹”에 대해 알아볼게요!!!!

이혜훈, 명품 등 6000만원 금품 수수 의혹…”사실 아니다” 반박, 더팩트

  1. 이혜훈, ëŞ
  2. 품 등 6000만원 금품 수수 의혹…”사실 아니다” 반박
  3.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는 31일 YTN의 금품 수수 의혹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4. /더팩트DB이혜훈 금품 수수 의혹 부인 “만났어도 돈·선물 받은 적 없다”[더팩트ă
  5. Łë°•ëŒ€ě›
  6. 기자]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가 한 사ě—
  7. 가로부터 6000만 원가량의 금품을 수수한 의혹에 휩싸였다.

출처: 더팩트: http://news.tf.co.kr/read/ptoday/1701098.htm




이혜훈, 금품수수 의혹 반박…”법적 대응 준비 중”(종합), 연합뉴스

  1. 이 대표는 일부 언론이 보도한 한 사업가로부터 명품 의류 등 6천만원 상당의 금품 수수 의혹과 관련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다.
  2. superdoo82@yna.co.kr연찬회 도중 기자회견…제보자는 총선때 이미지 메이킹 자원봉사자총 금전거래 규모는 약 6천만원…”3∼4개월 전 모두 갚아”(서울·파주=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는 31일 자신이 한 사업가로부터 명품 의류 등 수천만 원대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하면서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다.
  3. 일부 언론은 이날 ‘이 대표가 20대 총선에 당선될 경우 사업 편의를 봐주겠다고 해서 그에게 수천만 원대 금품을 제공했다’는 한 사업가의 주장을 보도했다.

출처: 연합뉴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09512390




금품 수수 의혹, ‘상납금’ 주장에 “사기꾼” 맞대응 … “받아서 되돌려줬다”, 기호일보

  1. 금품 수수 의혹, “이미 되돌려줬다” … ‘사기꾼’ 증명하기이혜훈 바른정당 대표가 금품 수수 의혹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하기로 했다.31일 이혜훈 대표는 한 매체에서 제기한 금품 수수 의혹에 대해 “금시초문”이라고 입장을 밝혔다.이날 한 매체는 이혜훈 대표가 사업가 A씨로부터 사업 편의를 봐주는 조건으로 명품 가방과 시계를 포함해 수천만 원대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2. 이는 A씨의 주장을 인용해 보도한 것이었다.▲ 이혜훈 의원이 금품 수수 의혹에 대해 일축하고 나섰다.
  3. 이에 대해 이혜훈 대표는 “수시로 연락해 개인적으로 쓰고 갚으라고 해 중간 중간 갚기도 하고 빌리기도 하는 방식으로 지속하다가 오래전에 전액 다 갚았다”고 해명했다.A씨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정치원로를 통해 ‘언론계·정치권 인맥이 두터운 동향인인데 자원해 돕고 싶다’며 접근해 와 알게 됐다”고 전했다.이혜훈 대표는 “오래전 다 갚았는데도 무리한 금품 요구를 계속해 응하지 않았고 결국 언론에 일방적으로 왜곡해 흘린 것”이라며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강조했다.

출처: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713821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 수천만원대 금품수수 의혹… 허위보도 고발 방침, 천지일보

  1. 사업가 “명품 가방 등 6000만원 이상 금품 건넸다” 주장.
  2.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가 수천만원대의 금품수수 의혹에 휩싸였다. .
  3. YTN은 31일 한 사업가가 이 대표에게 지난 2015년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명품 가방과 시계 포함해 10여차례에 걸쳐 6000만원이 이상의 금품을 건넸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출처: 천지일보: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446727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 ‘금품 수수’ 의혹 공방, 컨슈머타임스

  1. ▲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
  2. (사진=연합)[컨슈머타임스 최동훈 기자]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가 한 사업가로부터 금품을 수수했다는 의혹에 대해 부인하며 사실 관계 공방을 벌이고 있다.31일 국내 한 매체에 따르면 이혜훈 대표는 “20대 총선에서 당선되면 사업을 돕겠다”며 사업가 A씨로부터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이 같은 내용은 A씨가 주장했다.
  3. 하지만 돈을 받지 않았을 뿐 더러 가방과 시계, 지갑 같은 명품을 A씨가 선물로 줬지만 풀지 않은 채 돌려줬다”고 해명했다.또 “A씨에게 도움을 주겠다거나 반대로 요청받은 적이 없고 기업 관계자를 그에게 소개해 함께 만나지도 않았다”고 설명했다.한편 A씨가 몇 개월 전부터 잡지 광고비와 명품 구입비 등을 보상하라고 해 현금으로 수천만 원을 돌려줬다고 부연했다.이 대표는 A씨의 주장에 대해 법적 대응을 준비할 방침이다.

출처: 컨슈머타임스: http://www.cstimes.com/?mod=news&act=articleView&idxno=254857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천지일보 기호일보 더팩트 연합뉴스 컨슈머타임스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