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호식이 두 마리 치킨,호식이두마리치킨 직원 수당 미지급으로 시정조치.

“호식이 두 마리 치킨”에 대해 알아볼게요!!!!

호식이 두마리치킨, 이번엔 직원수당 안줘 제재, 연합뉴스TV

  1. 호식이 두마리치킨, 이번엔 직원수당 안줘 제재오너의 성추행 혐의로 구설에 오른 호식이두마리치킨이 직원들의 수당 일부를 지급하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고용노동부는 호식이두마리치킨이 통상임금 산정 과정에서 여름휴가비 등 일부 수당 항목을 포함하지 않은 사실을 확인하고 시정 지시를 내렸습니다.호식이 관계자는 “29일자로 빠트린 차액분을 전액 지급했다”고 말했습니다.’추가 근무 수당을 치킨교환권으로 지급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사실무근이라며 “치킨교환권은 직원의 생일 등에 복리후생의 하나로 지급해온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생방송 시청   ▶ 뉴스스탠드 구독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앱 다운받기.

출처: 연합뉴스TV: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22&aid=0000264106




고용노동부, ‘호식이 두 마리 치킨’ 수당 미지급 시정지시, MBN

  1. 고용노동부, ‘호식이 두 마리 치킨’ 수당 미지급 시정지시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사진= 연합뉴스오너의 성추행 혐의로 구설에 오른 호식이두마리치킨이 이번에는 직원들의 수당 일부를 지급하지 않아 당국의 제재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3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호식이두마리치킨에 대한 근로감독을 실시한 결과 회사 측이 통상임금 산정 과정에서 여름휴가비 등 일부 수당 항목을 포함하지 않고 산정한 것으로 확인하고 시정지시를 내렸습니다.호식이두마리치킨 관계자는 “통상임금 산정 시 빠뜨린 차액분을 지급하라는 시정지시를 받아 29일자로 전액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습니다.’추가 근무 수당을 치킨교환권으로 지급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무근”이라며 “치킨 교환권은 직원의 생일 등에 복리후생의 하나로 지급해온 것으로 수당을 교환권으로 지급한 적은 없다”고 부인했습니다.[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출처: MBN: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57&aid=0001142928




호식이두마리치킨 직원 급여는 몇 치킨?, 한국경제

  1. 호식이두마리치킨 사과공지 (사진=홈페이지캡처) 호식이두마리치킨이 회장 성희롱에 이어 이번엔 밀린 수당때문에 다시한번 구설수에 올랐다.고용노동부는 직원들의 추가 근무수당 미지급과 관련하여 호식이두마리치킨에 대해 조사를 시작했다.
  2. 확인 결과 추가 근무수당의 미지급 사례가 있는것으로 밝혀져 시정조치를 요구한것으로 알려졌다.시정조치 요청에 따라 호식이두마리치킨은 지난 29일 미지급 수당 지급건에 대해서 직원들에게 문자로 통보한것으로 알려졌다.
  3. 문제는 미지급건 제보 당시 밀린 수당을 치킨 교환권으로 지급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됐다.

출처: 한국경제: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15&aid=0003789610




호식이두마리치킨, 직원 수당 미지급으로 시정조치, 경인일보

  1. 여직원 성추행 의혹을 받고 있는 호식이두마리치킨 최호식 전 회장이 21일 오전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강남구 서울강남경찰서로 출두하고 있다.
  2. /연합뉴스오너의 성추행 혐의로 구설에 오른 호식이두마리치킨이 이번에는 직원들의 수당 일부를 지급하지 않아 당국의 제재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30일 업계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호식이두마리치킨에 대한 근로감독을 실시한 결과 회사 측이 통상임금 산정 과정에서 여름휴가비 등 일부 수당 항목을 포함하지 않고 산정한 것으로 확인하고 시정지시를 내렸다.호식이두마리치킨 관계자는 “통상임금 산정 시 빠뜨린 차액분을 지급하라는 시정지시를 받아 29일자로 전액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추가 근무 수당을 치킨교환권으로 지급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무근”이라며 “치킨 교환권은 직원의 생일 등에 복리후생의 하나로 지급해온 것으로 수당을 교환권으로 지급한 적은 없다”고 해명했다./디지털뉴스부.

출처: 경인일보: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170630010010277

호식이 두 마리 치킨, 네티즌…“나쁜 사람은 벌을 받아야 한다”, 브릿지경제

  1. ‘호식이 두 마리 치킨’이 직원들의 임금 일부를 지급하지 않아 고용노동부로부터 시정 조치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2. 30일 식음료·프랜차이즈 업계에 따르면 최근 노동부는 호식이 치킨이 본사 직원들의 임금 일부를 미지급한 내용을 제보 받아 관련 조사에 들어갔다.
  3. 이후 노동부는 근무 일지 확인 등 내부 조사결과 미지급 사례가 있었던 것으로 판명하고 호식이 치킨에 시정 조치를 요구했다.이에 따라 전일 호식이 치킨은 직원들을 대상으로 미지급 임금에 대한 입금이 29일까지 이뤄질 것이라고 문자로 통보했다.

출처: 브릿지경제: http://www.viva100.com/main/view.php?key=20170630001912234

>글 저작권과 뉴스 요약 관련 확인하기

출처 5개 신문사
한국경제 브릿지경제 MBN 경인일보 연합뉴스TV

자료 출처:

http://m.news.naver.com/

답글 남기기

Top